“2분기가 올해 성장 좌우…코로나 총력 대응”

경제·사회 입력 2020-05-22 13:54:56 수정 2020-05-22 20:43:48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이번 분기가 올해 전체 성장을 좌우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총력 대응을 강조했습니다.

 

김 차관은 오늘(22)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보건 분야에서 촉발된 위기가 길어질수록 실물과 금융을 흔드는 진성 위기로 번질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충격이 집중되는 2분기에 1·2차 추가경정예산 등 이미 발표한 대책을 최대한 집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차관은 이번 위기를 중장기 구조개혁 과제를 실행하는 추진동력으로 삼는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