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순수 전기차 모델 ‘THE iX·뉴 iX3’ 선봬

산업·IT 입력 2021-11-22 17:00:11 장민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BMW 코리아가 새로운 순수전기 모델 iX와 iX3를 국내에서 공식 출시했다. [사진=BMW코리아]

[서울경제TV=장민선 기자] BMW코리아가 순수전기차 모델 'iX'와 'iX3' 2종을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BMW코리아는 이날 인천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디 얼티밋 i 데이(THE ULTIMATE i DAY)' 행사를 열고 플래그십 순수전기차인 'THE iX'와 순수전기 스포츠액티비티차(SAV) '뉴 iX3'를 선보였다. 뉴 iX3는 X3 기반 순수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이다.


BMW코리아는 iX 모델에 대해 국내 전기차 시장의 프리미엄 럭셔리 세그먼트를 본격적으로 여는 첫 번째 모델이라고 소개했다. 한 차원 높은 수준의 주행 감각과 고급스러운 실내외 디자인, 진일보한 사용자 인터페이스 등 BMW의 최첨단 기술이 총집약됐다. X5 수준의 길이와 너비, X6 수준의 높이를 갖췄으며 X7의 휠 크기가 조화를 이루고 있다. iX는 얇게 디자인된 BMW 레이저 라이트와 후면 라이트가 장착돼 스포티한 감각을 극대화했다고 BMW코리아는 소개했다.


강렬한 인상의 수직형 키드니 그릴은 카메라와 레이더 등 각종 센서가 통합돼 지능형 패널 역할을 한다. iX에는 BMW의 최신 전동화 파워트레인인 5세대 eDrive가 탑재돼 2개의 모터가 가속 페달을 조작하는 즉시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iX의 1회 충전 시 주행 거리는 xDrive50이 447㎞, iX xDrive40이 313㎞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 데는 xDrive50는 4.6초, xDrive40는 6.1초다. 가격은 xDrive40 1억2260만원, xDrive50 1억4630만원이며 사전계약분을 제외한 물량은 모두 온라인 판매 창구인 'BMW 샵 온라인'을 통해 판매된다.


또 이날 함께 선보인 뉴 iX3는 BMW 브랜드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가 반영된 강력한 비례감과 간결한 선이 특징이며 SAV 차종 특유의 다양한 매력이 특징이다. 앞면에는 새로운 디자인의 싱글 프레임 키드니 그릴을 적용했으며 스티어링 휠 중앙의 BMW 로고와 기어 셀렉터, 시동 버튼에 BMW의 'i 블루' 포인트 컬러를 적용했다.


iX3는 최고출력 286마력을 발휘하는 BMW 5세대 eDrive 통합 전기 구동계가 탑재돼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 데는 6.8초가 걸린다. 1회 충전 시 주행 거리는 344㎞다. 여기에 X3 대비 74mm나 낮은 차체 무게중심, 그리고 43:57 비율의 앞뒤 무게 배분으로 BMW 후륜구동 모델 특유의 날렵한 주행 성능을 자랑한다고 BMW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한편, BMW 샵 온라인을 통해서만 구매할 수 있는 iX3는 M 스포츠 단일 트림으로만 판매된다. BMW코리아는 올해 안에 iX3 구매하는 고객에게 1년 무제한 충전 카드를 증정한다. 가격은 개별소비세 적용해 7590만원이다. / jja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경제산업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