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전기차 10만대 돌파…“올해 13만대 간다”

산업·IT 입력 2022-11-30 23:11:07 수정 2022-11-30 23:16:52 장민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올해 국내 완성차업계의 전기차 내수 판매가 10만대를 돌파했습니다. 이런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질 경우 올해 총판매량은 13만대 가량이 될 것이란 전망도 나오는데요. 장민선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완성차업계의 올해 전기차 내수 판매가 10만대를 돌파했습니다. 국내 업체들의 전기차 판매가 연간 기준 10만대를 넘은 건 처음입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에 따르면 올 들어 10월까지 국내 완성차 5개사의 전기차 판매량은 10만7,783대로, 작년 같은기간과 비교해 80% 늘었습니다.


2015년 2,558대에 불과했던 완성차 5사의 전기차 판매는 2017년 1만3,303대로 처음으로 1만 대를 넘었고, 지난해에는 1년 전보다 136% 급증한 7만3,873대를 기록했습니다.


브랜드별 판매량을 보면, 현대차 6만573대, 기아 4만4,088대, 한국지엠 2,497대, 르노 516대, 쌍용 109대 등 순입니다.


1∼2위 업체인 현대차와 기아의 전용 전기차 출시가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실제로 현대차와 기아가 지난해부터 선보인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5와 EV6, GV60는 올해 5만1,000대 넘게 판매되며 국내 전기차 활성화에 기여했습니다.


자동차 업계는 이러한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질 경우 올해 총 판매량이 13만대가량이 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싱크] 이호근 / 대덕대 자동차학과 교수

“정부가 얼마만큼의 인프라 구축과 보조금을 지급하느냐에 따라 판매는 늘 수 밖에 없고, 국산 전기차들의 다양한 차종과 품질이 어느정도 인정을 받고 시장 경쟁력이 살아났거든요. 그렇기 때문에 앞으로도 지속적인 확장세다 이렇게 보고 있습니다.”


올해 현대차의 두 번째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6 출시와 맞물려, 기아도 내년 상반기 EV9을 선보일 예정이라 양사의 전기차 판매 증가세는 더욱 빨라질 전망입니다.


서울경제TV 장민선입니다. / jjang@sedaily.com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산업1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