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 “RFHIC, 내년 해외 수출 모멘텀 기대”

증권 입력 2019-10-22 08:40:1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국투자증권은 22일 RFHIC에 대해 “3분기 실적 부진은 아쉽지만, 어차피 기대하는 것은 내년 해외 수출 모멘텀”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5만4,000원을 유지했다. 


조철희 연구원은 “예상보다 고정비용이 많은 반면 전 분기 대비 매출액이 크게 줄어 고정비를 커버하지 못했다”며 “3분기에는 매출액 149억원, 영업적자 4억원을 기록하며 영업이익이 컨센서스를 하회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RFHIC는 영업 호황을 대비해 임직원 수를 늘리는 등 고정비가 다소 높아진 상황”이라며 “당장의 실적은 아쉽지만 향후 매출액 증가에 따른 영업이익률 개선 효과는 크게 나타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조 연구원은 “연말·연초 예상됐던 삼성향(일본 및 국내) 5G 매출액 발생 시점이 내년 1분기 시작으로 추정돼 4분기 추정 매출액도 기존 대비 100억원 낮춘다”면서도 “삼성전자는 이미 일본 KDDI로부터 통신장비를 수주했고, RFHIC가 생산하는 GaN증폭기 이외의 다른 부품을 납품하는 업체들은 4분기부터 매출액이 발생하는 점을 고려하면 중장기 성장에 대한 방향성은 더 명확해졌다”고 전망했다. 이어 “삼성전자, 화웨이를 포함한 글로벌 탑티어 업체향 수출이 내년에 가파르게 늘어날 것”이라며 “3분기의 예상 대비 부진한 실적과 4분기 매출액 소폭 하향 조정으로 펀더멘털 훼손에 대한 우려는 없다”고 강조했다.  /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