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그룹, 사랑의열매에 ‘희망나눔’ 성금 30억원 전달

산업·IT 입력 2019-12-12 10:20:43 수정 2019-12-12 14:18:44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사진=두산그룹]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두산그룹(회장 박정원)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열매)에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성금 30억 원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박완석 두산 부사장과 김연순 사랑의열매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두산 관계자는 “사회 곳곳에 나눔의 온기를 전달하는 뜻 깊은 캠페인에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두산은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해 사회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그룹은 2005년부터 매년 사랑의열매에 희망나눔캠페인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