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뉴프라이드, 뉴욕주 의료용 마리화나 처방 완화 기대감에 상승

증권 입력 2019-05-09 09:17:28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뉴프라이드가 뉴욕주에서 의료용 마리화나 처방 규정 완화 기대감에 상승세다.
9일 오전 9시 14분 현재 뉴프라이드는 전 거래일보다 1.91% 상승한 2,13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 매체에 따르면 뉴욕주하원은 지난 6일 의료용 마리화나의 처방 규정을 완화하고, 처방 받을 수 있는 마리화나의 양도 늘리는 내용을 골자로 한 법안을 보건위원회에 상정했다.
이 법안에 따르면 현행 내과의사(physician)만 의료용 마리화나를 처방할 수 있는 규정을 일반의(practitioner)도 처방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30일로 제한적이었던 마리화나의 처방일수도 60일로 늘리는 내용도 함께 포함시켰다.
뉴프라이드는 미국 현지에서 합법 칸나비스 재배 및 유통판매 사업을 추진 중이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