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대화 기류에 韓 증시·환율 훈풍

증권 입력 2019-08-30 16:07:15 수정 2019-08-30 20:47:19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무역전쟁을 벌이고 있는 미국과 중국 간의 대화 기류가 형성되면서 우리 금융시장에도 훈풍이 불었습니다.


전일 대비 하락 출발한 원달러환율은 오늘 5.2원 내린 1,211.2원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코스피는 오늘 1.78% 상승(1,967.79)했고, 코스닥 역시 1.83% 상승(610.55) 마감했습니다.

국내 금융시장에 분 훈풍은 미중 무역분쟁이 완화될 조짐을 보인데 따른 것입니다.


지난 29일 가오펑(高峰) 중국 상무부 대변인이 무역전쟁 격화를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역시 “다른 급의 협상이 오늘 잡혀있다”고 말하는 등 양국이 유화적인 태도를 보였기 때문입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