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어깨동무 연해주콩 두부’ 출시

산업·IT 입력 2019-10-02 09:08:09 수정 2019-10-02 14:28:14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롯데쇼핑

롯데마트가 연해주농가에서 재배한 콩으로 만든 어깨동무 연해주콩 두부(1kg) 2280원에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NB브랜드의 동일 규격 상품 대비 최소 20% 이상 가격이 낮으며 부드러운 식감과 고소한 맛이 강한 것이 특징이다. 이 두부는 롯데상사가 해외에서 직접 관리한 수입콩을 사용했으며 어깨동무협동조합에서 생산해 고객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안정성 확보에 주안점을 뒀다.
 

최근 국산콩의 가격 인상에 따라 상대적으로 가격 경쟁력이 높은 수입콩 두부의 판매가 꾸준히 늘고 있고 국내 소비자들의 GMO이슈 등 수입콩 대두 원물의 안정성에 대한 관심 역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이에 롯데상사는 미래 국제식량파동에 대비하고 안정적인 국내식량자원 수급을 위해 지난 2018 4월 러시아 우수리스크시에 있는 연해주 농장을 인수했다. 연해주 농장은 콩, , 귀리 등의 재배가 가능한 농장으로, 서울특별시의 6분의 1크기에 해당한다.

 

롯데마트는 수입콩의 안정성 확보와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해 2018년 연해주 농장 대두 전체 수확량 1.2만톤 중에서 1900톤을 국내로 수입해 성공적인 상품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상품의 가공과 생산은 우수중소기업인 어깨동무협동조합의 해썹 (HACCP) 인증 공장에서 진행했다. 어깨동무 연해주콩 두부는 상품의 안정성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원료의 재배부터 수입, 제조와 판매까지 전 과정의 시스템화를 구축한 대표적 사례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