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스바이오, 공동연구팀 3차원 세포 배양기술 개발 소식에 상승

증권 입력 2019-12-13 14:22:0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로고스바이오가 로고스바이오시스템이 공동으로 진행중인 고려대와 미국 소아당뇨센터 등 공동연구팀이 체외 3차원 세포 배양 기술을 개발했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로고스바이오는 13일 오후 2시 19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6.37% 상승한 14,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고려대학교는 보건과학대학 바이오의공학부 및 KU-KIST융합대학원 고(故) 이상훈 교수, 공과대학 기계공학부 및 KU-KIST융합대학원 정석 교수, 미국 소아당뇨센터의 마이크 샌더(Maike Sander) 교수 및 전예슬 박사 연구팀이 벤처기업 (주)넥스트앤바이오(Next&Bio)의 연구진들과 함께 생체 내 췌장 내부의 유체 미세환경을 모사해 체외에서 췌도 미세 조직의 장기간 배양이 가능한 3차원 세포 배양 기술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기술을 통해 동물 실험을 지양하면서도 약물 또는 치료법의 유효성에 대한 검증이 가능해졌으며, 췌장 조직 이식을 통한 당뇨병 치료의 가능성을 구체적으로 증명하게 됐다는 평가다.

이번 연구는 로고스바이오시스템스와 공동으로 진행 중인 산업자원부 산업기술혁신사업과 한국연구재단 중견연구자지원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