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베이스전자, 美 전기차 업체 ‘카누’와 270억원 규모 수주계약 체결

증권 입력 2020-11-30 09:17:14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자동차용 전자 및 전장부품 제조 전문 기업 모베이스전자(012860, 김호 대표)가 미국 전기차 제조 기업 카누 홀딩스(Canoo Holindgs, 이하 ‘카누’)와 약 270억 규모의 수주계약을 체결했다.


모베이스전자는 지난 24일 현대기아차와 전기차 플랫폼 공동 개발 중인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카누와 멀티펑션 스위치(Multifunction Switch)및 SRC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모베이스전자 2019년 연결기준 매출액의 3.8%에 달하며 계약 기간은 2028년 12월 31일까지이다.


이번 수주는 모베이스전자의 전기차 관련 기업과의 세 번째 계약이다. 올해 2월 삼성 SDI와 약 196억원 규모의 전기차용 BMM(Battery Management Module) 수주계약, 4월 SK이노베이션과 약 118억원 규모의 ESS용 BMS (Battery Management System, 배터리제어시스템) 수주를 발판으로 전기차용 BMS 시장진입에 성공해 이번 추가수주까지 확대했으며 전기차 매출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모베이스전자 관계자는“타 협력사들이 내연기관 자동차에서 친환경 전기차로 변모하는 시장 환경에 따른 매출감소를 우려하고 있고 전기차 시장 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BMS에 이은 금번 멀티펑션 스위치 및 SRC 수주는 앞으로 전기차 부문에서도 타 협력사 대비 차별화된 시장 확대 및 지속가능한 성장이 전망된다”고 밝혔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