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證 “롯데푸드, 유지 가격 인상·물량 회복…장단기 성장동력 보유”

증권 입력 2021-08-03 08:44:57 윤혜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신영증권은 3일 롯데푸드에 대해 “유지 판가 인상 및 거래처 수요 회복으로 외형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55만원을 유지했다.


김정섭 신영증권 연구원은 “롯데푸드의 2분기 연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3.9%, 39.1% 증가한 4,575억원, 195억원을 기록했다”며 “비우호적 영업환경에도 전년 기저 효과와 고수익 제품 판매로 호실적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저수익 사업과 SKU 포트폴리오 조정 등 비용 절감 노력을 통해 기대치를 상회하는 영업실적을 기록했다”며 “순이익은 지난해 영등포 부지 매각 차익에 따른 기저 영향으로 감익을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김 연구원은 “유지·식자재 부문 매출은 10.3% 상승했으며 영업이익은 85.7%를 기록하는 등 고부가 제품 확대로 좋은 실적을 기록했다”며 “식자재는 코로나로 인한 비우호적 영업 환경에도 B2B 채널 확대와 저수익 점포 축소로 부진을 상쇄했다”고 전했다.


그는 “단기적으로는 백신 보급 확대에 따른 전방 산업 수요 회복과 가격 인상, 저수익 사업 포트폴리오 조정을 통해 수익성 개선을 이어갈 것”이라며 “중기적으로는 친환경 유지 소재 사업 진출과 HMR 사업 본격 확장 등 성장 동력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grace_rim@sedaily.co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