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범 이수그룹 회장, 이수화학 中 스마트팜 시공 현장 방문

증권 입력 2019-06-04 10:18:18 수정 2019-06-04 13:48:13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김상범 이수그룹 회장이 중국 신장성 이닝시에 건설 중인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 현장 시찰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이수화학

이수화학은 김상범 이수그룹 회장이 신성장 사업으로 추진 중인 중국 스마트팜 시설 현장에 방문했다고 4일 밝혔다. 


김 회장은 최근 수개월간 이수그룹 국내외 사업장을 방문해 사업장 별 하반기 플랜을 직접 점검하는 등 탄력적인 현장 경영에 나서고 있다. 이 일환으로 지난달 22일에는 중국 신장성 이닝시에 위치한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 시공 현장을 시찰했다. 이날 김상범 회장은 현지 합작회사 ‘이수롱쿤 JV(조인트 벤처)’ 업무 현황과 지난해 11월부터 진행된 프리미엄 딸기품종 등의 시험재배 현황을 직접 점검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서 김상범 회장은 “스마트팜은 이수그룹의 차세대 성장 비전사업 중 하나”라며 “첨단 기술이 집약된 시설인 만큼 일상적으로 지나치는 사소한 부분들까지 다시 한 번 챙겨보는 수고로움을 감수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무엇보다 아직까지 시설 시공 기간인 만큼, 현장 안전에 최우선적으로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지난해 11월 착공에 돌입한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은 올해 9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총 45만m²(약 13만 6,125평) 부지에 들어서는 해당 시설은 한국 우수 농자재와 ICT 기술을 기반으로 한 독자 모델로 구축된다. 회사 관계자는 “현재 부분적으로 구축된 시설에서 일부 품종의 시범재배에 돌입한 상황”이라며 “시설 완공과 함께 연내 공식적인 첫 제품 생산 및 판매에 나설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