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보고 집 사세요”…직방, 살아보기 캠페인 진행

부동산 입력 2019-07-30 14:44:09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부동산 플랫폼 직방이 진행하는 '살아보기 캠페인' 포스터. / 사진제공=직방

부동산 플랫폼 직방이 보증금과 월세 걱정으로 골머리를 앓는 이들에게 공짜로 핫플레이스에서 살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옷도 입어보고 사고, 신발도 신어보고 사는데, 왜 집은 살아보고 결정할 수 없을까에 대한 물음에서 착안한 캠페인이다.

 

직방은 다음달 1일부터 망원동에서 살아보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모든 가전제품과 가구가 갖춰진 주거 공간에서 보증금과 월세 걱정 없이 4개월 간 거주할 수 있다. 직방은 망원동의 일상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망원동에 세 곳의 주거공간을 마련했다. 작은 상점과 식당들이 즐비한 망리단길’, 하루 평균 2만명이 찾는 망원시장, 한강 조망이 가능한 망원한강공원근처다.

 

이 캠페인은 망원동에 살아보고 싶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81일부터 11일까지다. 직방이 제공하는 매물 1~3호 중 살아보고 싶은 집의 사진과 망원동에 살아보고 싶은 이유를 해시태그(#직방, #망원동살아보기)와 함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리고, 직방 애플리케이션 내 망원동 살아보기배너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필준 직방 이사(CMO)밀레니얼 세대가 살아보고 싶은 지역에서 나답게 살아볼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망원동을 시작으로 앞으로 다양한 지역에서 살아보기 캠페인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