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 자회사 엘레바,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참가

증권 입력 2019-12-18 14:24:4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내년 1월 13~16일 美샌프란시스코 참석

리보세라닙 NDA 앞두고 글로벌 빅파마와 미팅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는 자회사 엘레바가 내년 1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되는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2020(JP Morgan Healthcare Conference 2020)’에 초청을 받아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는 1983년을 시작으로 매년 글로벌 빅파마, 의료서비스 회사, 투자 기업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헬스케어 콘퍼런스다. 콘퍼런스에서는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을 상대로 회사의 파이프라인을 소개하고 투자유치, 연구 협력을 비롯한 다양한 비즈니스가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내년 1월 13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되며, 총 450개 기업, 9,000명 이상이 참여할 예정이다..


에이치엘비에서는 미국 자회사 ‘엘레바(Elevar Therapeutics)’의 알렉스 김(Alex Kim) 대표와 케이트 맥킨리(Kate McKinley) 마케팅 담당 부사장이 참석해 글로벌 빅파마들과 미팅을 진행한다.


현재 에이치엘비는 리보세라닙의 글로벌 3상 임상 결과를 바탕으로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신약 허가신청(pre-NDA) 미팅을 10월에 마치고, 내년 3월말 NDA 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장진우 에이치엘비 이사는 “엘레바를 글로벌 제약사에 널리 알리고 사업 다각화를 하기 위한 좋은 기회”라며 “현재 많은 미팅 요청이 있는 상황이며, 타 사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가능성도 열어둘 것”이라고 말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