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외국인 서울 직접투자액 100억달러 돌파

증권 입력 2020-01-06 17:16:04 수정 2020-01-06 20:37:03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해 서울시가 유치한 외국인 직접투자액이 최초로 100억달러를 돌파했습니다.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를 상대로 한 외국인직접투자액은 지난해 101억달러로, 우리 돈으로는 약 11조7,000억원에 달합니다.


기존 역대 최고 기록인 2016년 96억 달러를 넘어선 것으로, 2018년 90억달러보다는 11억달러(12%) 늘었습니다.


업종별로 보면 제조업이 K뷰티 인기에 힘입어 전년보다 276% 급증한 20억달러의 외국인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서비스업은 81억달러로 3% 감소했지만, 여전히 서울 전체 외국인 투자의 80% 이상을 차지했습니다.

한편, 지난해 국내 전체 외국인직접투자액은 230억달러로, 서울시가 44%를 차지했습니다./이소연기자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