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앞두고 소비자 1인이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2대씩 렌탈. 왜?

산업·IT 입력 2020-01-18 16:02:31 수정 2020-01-20 07:58:48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대는 우리 집, 1대는 부모님 선물… 2대 렌탈, 구매자 급증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사진=바디프랜드]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설을 앞두고 안마의자를 2대씩 렌탈, 구매하는 사례가 급증해 궁금증을 낳고 있다. 글로벌 안마의자 1위 바디프랜드(대표이사 박상현)는 설을 맞아 고객 본인 용도의 안마의자는 물론 설을 맞아 부모님 선물까지 함께 2대를 렌탈, 구매하는 사례가 크게 늘고 있다고 밝혔다.
 
바디프랜드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15일까지 안마의자를 2대씩 렌탈 또는 구매한 건수가 1000여 건에 이른다. 지난해 설의 경우 동일한 조건의 기간(설을 열흘 앞둔 날까지 15일 간)동안 렌탈 혹은 구매 건수는 100여 건에 불과했다. 올해 거의 10배 이상 높아진 수치다.
 
설이 코 앞으로 다가오며 제품 문의도 크게 늘었다. 특히 연로하신 부모님을 위해 뇌피로 해소와 기억력, 집중력 향상을 돕는 ‘브레인 마사지’, 공감, 위로, 치유의 단계별 멘탈 케어를 제공하는 ‘멘탈마사지’ 등 차별화된 기능이 담긴 제품을 찾는 발길이 늘어난 것도 특징이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안마의자는 한번 마음 먹고 좋은 브랜드를 ‘장만’해야 하는 고관여 제품”이라며 “설과 같은 명절 시즌에 일정 부분 프로모션 등의 혜택을 받고 2대 이상 렌탈해 본인용과 부모님 선물을 함께 장만하는 경향이 급증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런 트렌드를 감안해 바디프랜드는 안마의자 1대를 월 1만원을 추가하면 허그체어를, 월 2만원을 추가하면 하이키 안마의자를 렌탈할 수 있는 ‘일석이조 설 선물’ 프로모션을 기획해 운영 중이다. 일반 안마의자 2대를 렌탈, 구매하면 월 2만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