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송네오텍, 방역용 마스크 사업 중국 진출 추진

산업·IT 입력 2020-01-29 16:57:03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미지=한송네오텍]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OLED 기업 한송네오텍(대표 최영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위기를 겪고 있는 중국 주요 고객사 BOE, 비저녹스 등에 무상으로 방역용 마스크 1만장을 보냈다고 29일 밝혔다. 더불어 한송네오텍은 중국 방역용(KF94) 마스크 시장에 진출한다.


최근 미세먼지 및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등으로 중국의 마스크 수요가 크게 늘고 있어 한송네오텍과 한송(대표 형남신)은 중국 마스크 판매권 MOU를 체결하고, 중국 거래처로부터 구두 선 주문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송네오텍은 30년간 마스크를 직접 제조ᆞ공급하는 업체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산업용마스크 및 3D 입체구조의 고효율 방역용(KF80, KF94) 마스크 등급을 품목허가 받았다. 한송네오텍 관계자는 “ 한송의 기술력과 한송네오텍의 중화권 영업력을 바탕으로 전략적협력을 통한 방역용 마스크 사업을 계획했다"며 "매출 다각화를 통해 안정적 지속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