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세안 국가에서의 성공 비즈니스 '체크 포인트' 한눈에... KMA, '인사이드 아세안'(5/14) 개강

산업·IT 입력 2020-03-31 10:06:17 수정 2020-03-31 10:07:10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기업 CEO 및 임원, 2~3세 경영자 대상

아세안 10개국 전체에 대한 시장 투자 및 진출전략 강의

[이미지=한국능률협회]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신흥 경제발전지역으로 꼽히는 동남아 국가에서의 성공 비즈니스에 꼭 필요한 핵심 체크 포인트를 짚어보는 교육 과정이 개설됐다. KMA 한국능률협회(상근부회장 최권석, 이하 KMA)는 5월 14일 개강하는 13주 과정의 ‘인사이드 아세안(Inside ASEAN)’ 수강생을 모집한다. 


인사이드 아세안은 아세안 국가로의 진출 및 확장을 검토하는 기업체 CEO와 임원, 차세대 경영자를 대상으로 하며, 해외투자 및 신시장 진출을 도모하고 있는 기업을 위해 기획됐다. 현재 아세안 모든 국가의 핵심사항을 단기간에 학습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아세안 종합과정이다. 강연 전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읽기 자료를 제공하고, 질의 사항을 미리 받아 그 내용을 반영한 수업을 구성함으로써 효율적인 학습이 가능하도록 설계돼 있다. 


아세안 전반을 관통하는 주제에 대한 수업 후, 국가별로 진출 및 투자 전에 반드시 알아야 하는 핵심 내용에 대한 강연이 이어지며, 아세안 개별국가에서의 체류 경험과 연구성과를 두루 갖춘 전문 교수진이 국가별 정치/경제 세션, 사회/문화 세션을 강의 예정이다. 프로그램의 시작과 끝에는 한국동남아학회장 이충열 교수(고려대)와 아산정책연구원 이재현 선임연구위원이 아세안 전반에 대한 개론 및 종합 수업을 진행한다. 


인시아드 아세안은 5월 14일부터 9월 10일까지 매주 목요일(7월 16일 ~ 8월 26일 휴강) 18:00~21:00, 총 13회에 걸쳐 파티오나인(서울 논현동)에서 30명 정원의 소수정예과정으로 운영된다. KMA 관계자는 "불확실한 국제경영환경의 어려움 속에서 국내기업이 질적, 양적 성장을 지속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인사이드 아세안을 시작으로 경영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해외 진출 과정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참가신청 및 문의는 KMA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KMA는 58년 역사의 지식서비스 교육전문기관으로 경영경제 전반은 물론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의 PBS를 포함한 제4차 산업혁명과 기술 트렌드 프로그램, 최진석 교수의 혜명원 등 인문학 과정까지 아우르며 경영자와 임원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