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기소 판단’ 수사심의위 오늘 결론

산업·IT 입력 2020-06-26 16:07:42 수정 2020-06-26 20:49:14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과 경영권 승계 의혹에 연루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수사심의위원회 현안위원회가 오늘(26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열리고 있습니다.


대검찰청 수사심의위는 현안위에서 이 부회장에 대한 기소 타당성 여부를 논의 중인데, 예정된 종료 시간인 오후 5시 50분을 넘기며 조금 길어지고 있습니다.


검찰은 주임검사인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의 이복현(48·사법연수원 32기) 부장검사와 이 부회장 대면조사를 담당한 최재훈(45·35기) 부부장 검사, 의정부지검의 김영철(47·33기) 부장검사 등 3∼4명이 참석합니다.


이 부회장 측은 김기동(56·21기) 전 부산지검장과 이동열(54·22기) 전 서울서부지검장 등 ‘특수통’ 검사 출신 변호인들이 나섭니다.


위원들은 양측을 상대로 한 질의와 내부 토론 절차를 거쳐 오후 늦게 최종 결정을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