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24, 코로나19 극복 이커머스 성공 노하우 웨비나 성료

산업·IT 입력 2020-07-22 16:00:06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천정욱 씨스터앤 대표가 '코로나19 극복 이커머스 성공 노하우' 웨비나에서 핵심 전략을 공유하고 있다. [사진=카페24]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코로나 19 극복 이커머스 성공 노하우’를 주제로 개최한 웨비나(Webinar, Web+Seminar)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패션, 뷰티, 유아동복 등 다양한 분야를 대표하는 4명의 성공 CEO들이 직접 연사로 나서 급변하는 이커머스 환경에서도 고속 성장을 이어갈 수 있는 핵심 전략을 공유했다.


론칭 3년만에 연매출 300억원을 바라보는 뷰티 쇼핑몰 ‘씨스터앤’의 천정욱 대표는 브랜드 차별화 전략으로 DTC(Direct to Consumer, 자사쇼핑몰)를 강조했다. 그는 “현재 씨스터앤의 전체 매출 70%는 자사 쇼핑몰에서 발생하고 있다”며 “코로나19 등 시장환경에 영향을 받기 쉬운 외부 판매채널에 의존하는 것 보다 직접 비즈니스의 중심을 잡고 갈 수 있는 DTC 전략이 앞으로 더욱 중요해질 것”이라며”고 조언했다.


아동복 쇼핑몰 오즈키즈 최철용 대표는 인문학적인 콘텐츠 기획과 통계 기반 마케팅 사이의 균형을 강조했다. 그는 “제품의 특장점을 나열하는 것 보다는 공감과 재미를 선사할 수 있는 이른바 공감 콘텐츠 마케팅을 펼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동시에 “막연한 직감에 의존하는 것보다 카페24에서 제공하는 세라(SERA, 실시간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로 소비자 패턴을 정확하게 이해한다면 성공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여성 의류 쇼핑몰 썸제이 이승환 대표는 15년간 여성 데일리룩 브랜드를 꾸준히 성장시킨 비결을 공개했다. 그는 “트렌드에 발 맞춰 소비자들이 원하는 상품 구성에 집중한 것이 장기 성장의 핵심 동력”이라며 “신규 유입자수 증가 추이를 통해 최신 트렌드를 잘 따라가고 있는지를 판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또 “희소성 있는 자체제작상품은 차별화된 브랜드 경쟁력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남성 패션잡화 쇼핑몰 더액션 반준호 대표는 자본금 200만원으로 시작해 8년 연속 남성 패션 잡화분야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노하우를 전했다. 그는 “타깃 고객층에 특화된 상품을 선보인다면 하나의 상품만으로도 매출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실제 착용 후기 등 고객이 상품 구매 시 원하는 다양한 정보를 선제적으로 제공한다면 고객만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브랜드 철학, 기업 문화 등 참석자들이 궁금해하는 운영 방식에 대해 쇼핑몰 CEO들이 직접 답변하는 시간까지 마련돼 호응을 얻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코로나19와 같은 외부 요인에도 흔들리지 않는 성장을 도모하려면 자기 브랜드를 바탕으로 고객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DTC 쇼핑몰이 성공의 열쇠”라며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들이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성장을 이어갈 수 있는 전략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속 소통의 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경제산업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