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모델하우스…오픈 첫 날부터 '북적'

부동산 입력 2019-08-09 13:11:19 수정 2019-08-09 13:42:08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9일 문을 연 대우건설의 광양 첫 푸르지오 모델하우스에 긴 행렬이 늘어서있다./사진제공=대우건설

대우건설은 9일 문을 연 전라남도 광양시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모델하우스에 폭염경보에도 이른 아침부터 많은 인파가 몰렸다고 밝혔다. 오후 1시 기준으로 2,500여명이 다녀갔고, 이날 5,300여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대우건설 측은 설명했다.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는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2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140세대로 구성됐다. 광양시에 들어서는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로 일대 최대규모인 1,140세대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880만원대로 책정됐으며, 전용면적 59㎡가 2억1,000만원대부터 공급된다. 계약금은 2회 분납제(10%)가 적용됐고, 중도금(60%)은 이자 후불제로 진행된다. 비규제 단지로 전매제한이 없다.
 

오는 1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4일 1순위, 16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는 22일 발표되며, 지정계약은 9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모델하우스는 전남 광양시 중마중앙로 88번지(중마시장 옆)에 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